【뉴시스】집배원이 눈물을 훔치는 이유는? > 언론에서 본 집배노조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
회원로그인

언론에서 본 집배노조

【뉴시스】집배원이 눈물을 훔치는 이유는?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집배노조 작성일18-07-07 19:11 조회153회 댓글0건

본문

뉴시스

집배원이 눈물을 훔치는 이유는?
 
 기사입력 2018-07-07 15:15  기사원문 스크랩 
 
【서울=뉴시스】조성봉 기자 = 7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역 인근에서 열린 전국집배노동조합 조합원 결의대회에서 오현암 집배국장이 과로사 등으로 사망한 집배원 이름을 부르던 중 눈물을 훔치고 있다.

참가자들은 결의대회를 통해 과로사 근절, 토요택배 완전폐지, 정규인력증원 등을 촉구했다. 2018.07.07.

suncho21@newsis.com

[사진 영상 제보받습니다] 공감언론 뉴시스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.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 또는 영상을 뉴시스 사진영상부(n-photo@newsis.com, 02-721-7470)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.

<저작권자ⓒ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.>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NO COPYRIGHT! JUST COPYLEFT!
상단으로

(우07412) 서울시 영등포구 대림로 183(대림동) 철노회관 2층 전국집배노조
대표전화: 070-4393-0325 FAX: 02-6008-1917
전국집배노동조합 / Korean Postman Worker's Union (KPMWU)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